올해에도 가족 퓨전 마당극 웅부 안동 전이 안동에서 공연됩니다.
웅부 안동 전은 가족 퓨전 마당극이며, 쉽게 생각해서 뮤지컬형식의 공연이라고 보시면 됩니다.

이번에 열리는 웅부 안동 전은 지금껏 여러 이름으로 변경되어 왔는데요,
2010년엔 '웅부 안동 SHOW' , 2011년엔 '웅부 안동 뎐' , 그리고 올해 '웅부 안동 전'이 되었습니다.






리플릿을 한번 보시면 간략한 내용이 있으니 참고할 수 있습니다.

공연 일정은 6월 8일(금) 부터 6월 10일(일)까지 총 3일간 진행되고,

장소는 안동강변탈춤공연장 입니다. 탈춤축제 할 때 탈춤공연 보는 곳이지요~

시간대를 정확하게 확인하시고 가셔야 할 것 같습니다. 일요일은 오후 3시입니다.


유료공연입니다. 티켓은 현장판매 가격이 7천원, 사전예매할 경우 2천원 할인된 5천원입니다.

수익금은 지역문화발전에 쓰여진다고 합니다.

공연 사전 예매가 5월 2일부터 시작되었네요. 아래 링크를 참고하세요.








총 6개의 장으로 구성되어 있는 퓨전 마당극입니다.

길진 않지만 아주 흥미롭게 감상할 수 있는 공연입니다.

올해에도 재미있을 것 같습니다.


연출진과 출연진도 확인하세요. 요즘 <전통문화마케터 3기> 아카데미 강의를 하러 안동영상미디어센터에 가보면, 연습이 한창이더군요 ^^


리허설 스틸컷 한번 보실까요~~??







리허설은 실전처럼, 실전은 마음 편하게.



안동의 어느 한 마을.

'닭개비단' 과 '해당화단'이라는 두 공연단이 공연대회에 나가기 위해 대립하게 됩니다.

닭개비단은 남성으로 이루어진, 해당화단은 여성으로 이루어진 공연 단.









이쯤에서 탐관오리 출현. 호색하고 애주가인 현감!!!




모든 스토리에서 빠질 수 없는게 하나 있죠?

바로 사랑입니다.

애틋한 사랑 이야기의 주인공은 닭개비단장의 아들과 해당화단의 딸.




닭개비단 단장의 아들. 그의 이름은 '선어대'

(선어대는 안동대학교 가는 길 쪽에 실제로 있는 지명입니다)




해당화단 단장의 딸. 그녀의 이름은 '제비원'

(제비원도 실제 있는 지명. 고려시대의 불상으로서 보물 115호 안동 이천동 석불상이 있는 곳)





두개의 단이 대립을 하고 있기에... 이루어 질 수 없는 사랑을 하는 ...

한국 감성에 아주 잘 맞는 러브 스토리가 포함되어 있지요~




이 외에도 감초 역할을 하는 많은 출연진이 풍부하게 배치되어 있네요.

특히 중간 중간에서 감초 역할을 해주는 분들 때문에 분위기가 환기되고 스토리가 진행되는 부분에 몰입되는 장점이 있었습니다.


구수~한 안동사투리 대사 때문에 빵빵 터질 가능성이 있으니,

임산부나 노약자 분들도 안심하시고 가보시길.






안동에 있는 스토리가 각개각층의 전문가와 최신 기술을 만나면서 크로스오버 됩니다.

현 시대에 맞는 각색과 탄탄한 시나리오를 바탕으로 하고 있기에 모두가 즐기기에 참 좋은거 같습니다.

케릭터 이름도 현존하는 안동의 지명을 많이 이용하는데요,

특히나 좋은점은 안동의 스토리를 발굴해서,  그것을 안동 사람들이 만들고, 안동 사람들이 공연한다는 점일겁니다.


만약 안동분이시라면, 동네 형 누나, 옆집 아저씨 라든가 동네 아주머니, 후배 선배님들이 배우로 연극하는 모습을 보실 확률이 높아집니다 ㅋㅋㅋ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블로그 정보 이미지
『아름다운 사표』,『인생을 바꾸는 기적의 블로그』,『1인분 청춘』의 저자, 작가, 강사, 글쟁이, 블로거, 문화 콘텐츠 매니저, me@namsieon.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