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덕 물회 맛집 - 물회가 맑은 국물? 경정횟집

영덕에 자주 가는 편이라서 갈 때마다 영덕 맛집을 찾는게 여간 곤혹스러운 일이 아니다. 매번 갈때마다 비싼 대게를 먹을 수도 없고, 모둠회도 보통 5만원을 호가하는 이상 자주 찾기가 쉽지않다. 항구 도시에서 먹을 수 있는 것들 중 그나마 회가 들어가면서 저렴한 음식이라면 역시 물회 또는 회덮밥인데. 물회 맛집을 찾아보다가 경정횟집을 발견하고 직접 먹어보았다.

입구로 들어가면 실내에 메뉴판이 보인다. 모둠회 小자는 4만원 부터이고, 물회와 회덮밥은 12,000원이다.


물회 주문! 엥? 그런데 맑은 국물이다? 보통 물회를 주문하면 양념이 완료된 붉은 국물을 따로줘서 떠먹을 수 있도록 만들어 놓는게 일반적인데 이 곳은 맑은 국물에 양념장이 넣어져서 나왔다.


숟가락으로 육수를 비벼 휘저어주면 붉은 국물로 만들 수 있다. 힘차게 휘저어야한다.


기본 밑반찬 차림. 항구도시라서 짭쪼름한게 내 입맛에 아주 잘 맞았다.


물회는 개인 취향에 따라 소면을 먼저 먹는 사람도 있고 밥을 먼저 먹는 사람도 있는데, 선 소면 후 밥을 선호하는 나로선 소면부터 박살낸다.


순식간에 소면을 해치우고 밥을 만다. 국물이 시원하고 달콤짭쪼릅한게 아주 맛있어서 정말 배부르고 행복한 한끼가 되었다.


초토화. 진짜 맛있다!!!! 개인적으로 먹어봤던 물회 중 순위권에 넣어도 충분한 맛!


모두 깨끗하게 비워낸 다음 영덕으로 다시 집으로 향할 때 또 생각나는 그런 물회였다. 다음에 영덕가면 또 가야지...



블로그 정보 이미지
『아름다운 사표』,『인생을 바꾸는 기적의 블로그』,『1인분 청춘』의 저자, 작가, 강사, 글쟁이, 블로거, 문화 콘텐츠 매니저, skatldjs@gmail.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