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동 정하동 롤링라이스 솔직 후기

롤링라이스는 분식과 카페를 혼합한 프렌차이즈 분식집이라 할 수 있는데 이 프렌차이즈 분식집이 안동에도 들어왔다. 정하동 원당 감자탕 맞은편에 있다. 생긴지는 좀 됐다고들 하는데 가본건 비교적 최근이다.

프렌차이즈 식당이므로 맛 자체는 전국 어디나 비슷할 것이라고 심심하게 예측할 수 있다. 다양한 퓨전분식요리와 카페컨셉을 가지고 있다고하는데 과연? 직접 가보았다.


우선 메뉴판을 보자. 프렌차이즈답게 깔끔하면서도 복잡해보이는 이름을 가진 다양한 메뉴가 있었다. 크게 김밥류, 떡볶이, 면 또는 밥 종류, 그리고 돈가스류로 카테고리를 나눌 수 있다. (참고로 흔히 돈까스라 부르는 명칭의 정확한 이름은 돈가스다)

롤링라이스 안동점에서는 메뉴판에는 없지만 피자를 같이 주문할 수 있다. 피자를 주문할 수 있는 메뉴판이 별도로 제공되며 가게 앞 X배너에서도 피자 메뉴를 볼 수 있다. 즉, 분식과 피자를 함께 즐길 수 있는 곳이다.


먼저 돈가스 덮밥. 6천원으로 돈가스 크기도 큰 편이고 밥도 많아서 생각보다 가성비가 좋은 메뉴였다.


돈가스 요리에서 가장 중요한 돈가스 그 자체도 바삭하게 잘 튀겨져 있었고 소스도 맛있었다.


이렇게 적당한 크기로 잘라서 나오기 때문에 칼 질할 필요없이 바로 먹을 수 있는 것도 장점.


다음으로 이 메뉴는 롤링 왕돈가스. 가격은 8천원이다. 이름에 어울리게 크기가 컸다.


돈가스덮밥과 롤링 왕돈가스를 비교해본다. 접시의 크기는 동일한 것 같고 왕돈가스는 돈가스에, 돈가스 덮밥은 밥에 좀 더 비중이 있어 보였다. 가격은 2천원의 차이를 보이기 때문에 결과적으로 가성비는 돈가스 덮밥이 우세하다는게 내 생각.


김밥도 하나 주문해봤다. 이건 기본 김밥이다. 가격이 2,500원으로 김밥 치고는 비싼 편. 햄이 들어있고 특별한점은 발견하지 못했는데 맛은 준수한 수준이다. 다만 가격이 있어서 김밥 자체는 김밥헤븐이 좀 더 낫다.


그리고 이제 메인메뉴로 나온 불고기 피자. 8조각이다.


크기도 적당한 편. 처음에는 솔직히 롤링라이스가 피자 전문점이 아니기 때문에 별로 기대를 안했엇는데 막상 먹어보니 정말 맛있었다.


만들어서 바로 나오기 때문에 치즈가 쫙쫙 늘어나는 장면도 볼만하다. 내가 안먹는 피자 끝부분에도 뭔가 맛있는게 들어있다(별도로 추가한거 아니다). 나는 피자 끝부분을 안먹는데, 이건 그냥 개인 취향일 뿐이지만 친구들이랑 피자를 먹을때면 항상 잔소리를 듣는다. 어쨌거나 롤링라이스의 피자는 끝부분도 먹을만하다.


피자를 좀 먹다보니 떡볶이가 나왔다. 사실 분식집에서 가장 기대하는건 아무래도 떡볶이라 할 수 있는데


너무 기대를 해서인지 떡볶이 맛 자체는 그저 그런 수준이었다. 떡볶이 골목의 맛있는 떡볶이에 익숙해져서인지 어지간한 떡볶이로 안동 사람의 입 맛을 만족시키는건 힘들어보인다. 롤링라이스의 떡볶이도 크게 특별한 맛을 느끼지 못했다.


통새우김밥. 무려 4천원짜리다.


원래는 떡볶이랑 같이해서 행복하게 먹을려는 심산이었는데 떡볶이가 입 맛에 잘 안맞아서 그냥 김밥만 계속 먹었다.


실내에 붙어있는 이 사진을 보고 흥분해서 주문한 것이 바로 김밥인데 물론 메뉴는 좀 다르지만 아무래도 퀄리티에 차이가 좀 있는 것 같다...

안동 롤링라이스 총평

돈가스와 피자는 가성비도 괜찮고 맛도 있어서 좋았다. 반면에 분식집 대표 메뉴라 할 수 있는 떡볶이나 김밥은 별로였다. 돈가스류나 피자류가 괜찮아서 2명 이상이서 식사할 때 가보길 권한다.



블로그 정보 이미지
『아름다운 사표』,『인생을 바꾸는 기적의 블로그』,『1인분 청춘』의 저자, 작가, 강사, 글쟁이, 블로거, 문화 콘텐츠 매니저, skatldjs@gmail.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