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동 옥동맛집 한신포차 솔직후기

안동 옥동 야구장 옆에 자리잡은 한신포차. 닭발로 유명한 프렌차이즈이고 공사하면서 오픈 예정일때부터 크게 관심을 받았던 곳이다. 그도 그럴것이 프렌차이즈인데다가 닭발이라는 메뉴적 특성, 그리고 옥동 야구장 옆이라는 위치적 장점까지 더해져서 닭발을 좋아하는 사람들에겐 더할나위 없는 공간. 나도 안가볼 수가 없어서 다녀왔다.

현재 SNS 상에서는 어느정도 리뷰가 있는 것 같은데 블로그 리뷰는 포장만 1건있고 다른건 없는 상태라서 솔직한 후기를 적어보고싶다.


일단 옥동 한신포차의 닭발부터. 사실 프렌차이즈 음식이라 맛은 평균정도는 보장됐다고봐도 과언이 아닌데 닭발 자체는 매콤하고 깊은 매운맛을 가져 아주 맛있는 편이었다. 무뼈닭발은 없고 뼈있는 닭발이며 국물이 좀 자작한게 특징. 같이 주는 콩나물국은 국물로서 먹어도되고 콩나물을 건져 닭발과 함께 먹어도 좋다. 콩나물은 조리하면 물이 나온다. 그래서 이때 콩나물을 너무 많이 넣게되면, 닭발의 맛이 연해질 수 있으니 주의.


매운음식이니까 주먹밥도 하나 시켰다. 이렇게 돌돌말아 먹으면 좋다.


닭발의 맛은 괜찮은 편이었고 꽤나 매워서 빨리 많이 먹는건 좀 힘들다. 천천히 수다떨면서 소주 한 잔 기울이고 느긋하게 먹기에 좋다. 특히 여성분들이 좋아하는 닭발이라 여성고객이 다수였다. 가게 내부에는 ‘헌팅 성공하면 안주 쏜다'고 돼 있는데 닭발집에서 과연 헌팅이 가능할지는 잘 모르겠다. 왜냐하면 여긴 안동이니까.


닭발의 양 자체는 그렇게 많은쪽은 아니다. 적당한 정도?


닭발을 다 먹고 볶음밥을 2개 시켰다. 알바생이 말하길 밥을 좀 푸짐하게 넣었다고하는데 진짜 좀 푸짐했다. 볶음밥은 그 자리에서 볶아주는게 아니라 들고가서 볶아서 다시 내어주는데, 기존의 양념을 어떻게 활용하는지는 알 수 없다. 아무튼, 볶음밥은 정말 맛있었다. 강력 추천! 한신포차에서 반드시 먹을 것!


대식가다보니 이걸로 좀 아쉬워서 스팸계란후라이 하나 시켰다. 메뉴판에서는 계란노른자 9개 스팸 8개 였는데 실제 나온건 노른자 10개에 스팸 8개였다. 그렇게 넓지않은 그릇에 담겨 나오기 때문에 계란이 좀 두꺼운게 특징이고 스팸이 짭조름하니 맛있다.


스팸이랑 계란후라이, 그리고 닭발을 함께 먹으면 잘 어울릴 것 같다. 근데 테이블이 좀 협소해서 안주를 2개 깔기가 좀 까다롭다. 테이블에 안주 1개로 닭발만 깔아도 거의 꽉 찬다. 막 물, 소주, 콩나물국, 주먹밥 등등이 있어서 그렇다.


소주 4병 순삭. 소주는 4천원이다. 종합해보면, 닭발의 맛은 역시 실망시키지 않았고 주먹밥은 있으면 좋지만 없어도 나쁘지 않을 정도. 볶음밥은 필수. 계란후라이는 각자 알아서… 맛있는 순서로는 볶음밥 → 닭발 → 주먹밥 → 후라이 순이다. 닭발 자체는 맛있는데 양이 평균 정도라서 가성비를 따지면 평가가 약간 낮아질 수 있다.


블로그 정보 이미지
『아름다운 사표』,『인생을 바꾸는 기적의 블로그』,『1인분 청춘』의 저자, 작가, 강사, 글쟁이, 블로거, 문화 콘텐츠 매니저, skatldjs@gmail.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