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동맛집 시내 까치솥단지숯불촌 저렴하게 고기먹기

안동에서 고기를 저렴하게 먹을 수 있는 안동맛집 까치솥단지숯불촌. 흔히들 까치솥단지 또는 까치삼겹살 정도로 부른다. 현재 위치에서 장사한지는 오래된건 아니고 이전에는 시내 중앙쪽 모퉁이, 지금은 주차장이 된 곳에 자리하고 있었다. 당시에도 인기가 꽤 있었는데 간만에 간 까치솥단지도 여전히 인기였다. 고기가 저렴하고 의외로 괜찮아서 부담없이 즐길 수 있는게 장점이다. 반면 깨끗한 주변 환경이라던지 서비스나 친절면에서는 높은 점수를 주기 어렵지만, 가격이 저렴해서 이런건 크게 관계가 없다. 고기만 먹으면 그만이다.

안동 시내 까치솥단지숯불촌 입구. 삼겹살 4천원, 돼지갈비 3천원 등이고 5인분 주문시 1인분을 추가로 좀 더 주기 때문에 이왕이면 5인분을 먹는게 제일 가성비가 좋다. 5인분보다 더 먹어도 가성비가 떨어지고 5인분보다 더 적게 먹으면 가성비가 더 떨어지기 때문에 딱 5인분에 맞추는게 소비자 입장에선 제일 이득.


요즘에는 솥뚜껑을 기반으로 한 삼겹살집이 많이 없어지는 추세인데 여기는 여전히 솥뚜껑에 구워먹을 수 있다.


메뉴판. 삼겹살 150g이 4천원이다. 5인분의 경우 가격은 2만원. 2명이서 고기를 먹는데 이정도면 아주 좋은 가격대.


밑반찬은 직접 셀프로 가져다먹으면된다. 미리 주지않기 때문에 직접 셀프로 이용하자.


상추 등도 있다.


고기가 나오면 올려 구워준다.


보통 저렴한 삼겹살집은 삼겹살 품질이 굉장히 안좋은 경우도 종종 있는데 여긴 의외로 괜찮은 편이다. 고기 맛도 준수한쪽에 가까워서 정말 입맛이 까다로운 사람이 아니라면 크게 실망하진 않을 것 같다.


무엇보다 가격이 저렴해서 젊은이들이나 학생들에게도 인기인 곳. 나도 지갑얇았던 대학생 때 자주 갔었지…


돈은 없는데 고기는 먹고싶을 때 딱 좋은 곳이다.


김치랑 버섯 같은것도 좀 올려서 같이 구워먹으면 더 맛있다. 두 명이서 고기 5인분에 밥이나 냉면 곁들여 먹으면 한 끼 배부른 식사가 가능하다.


블로그 정보 이미지
문화 콘텐츠 크리에이터. 작가. 강사. 파워블로거 me@namsieon.com, skatldjs@gmail.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