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동 헛제사밥으로 가장 유명한 까치구멍집

안동에는 유명한 음식들이 몇 개 있는데 그 중 하나가 헛제사밥이다. 안동을 여행하는 사람들이 한 번 정도 먹어본다는 바로 그 헛제사밥. 특유의 역사성과 재미요소를 갖춰 상품화되면서 방송에도 자주 출연하는 음식이다. 안동에서 헛제사밥으로 가장 유명한 식당은 바로 월영교 앞에 있는 까치구멍집이다.

까치구멍집이라는 이름 자체는 한국의 민속촌 등에서 자주 볼 수 있는 명칭인데 지붕 양쪽에 둥근 구멍이 있는 초가집을 뜻한다. 이 까치구멍집이라는 상호를 내걸고 헛제사밥을 판매하는 식당이니 여행객들은 이끌리듯 여기로 향하게된다. 또 여기 까치구멍집은 오래도록 헛제사밥을 전문으로 다룬 곳이라서 엄청 유명하다. 맛 칼럼니스트인 황OO님도 안동 올 때마다 여기를 간다고하는데, 입맛의 다양성은 인정하겠다만. 안동 사람 입장에선 이해못할 일이다. 적어도 내 주변에 있는 안동 사람들 중에서 헛제사밥을 즐겨하는 사람을 지금까지 단 한명도 보지 못했다. 나도 헛제사밥을 썩 좋아하는편은 아니다.

안동 음식은 대체로 짠 편이다. 이건 옛날부터 손님 방문이 잦은 안동에서 음식을 한꺼번에 많이 만들어 오래도록 보관하기 위한 방편이었다. 안동에 맛집이 많은데다 안동 음식들이 전체적으로 상향평준화돼 있고 대체로 맛이 좋은 이유도 바로 이 강하게 들어간 간에 기인한다. 즉, 강하게 간을 해서 맛이 자극적이다. 이 짠 맛에 익숙해지면 다른 음식들은 싱거워서 못먹게되는 현상이 발생하기도한다. 헛제사밥은 짠 맛으로 대동단결돼 있는 안동 음식들 사이에서 심심한 포지션을 갖고 있다. 그래서 짠맛을 좋아하는 안동인들이 잘 즐기지 않는 것 같다. 여행객들은 상대적으로 심심하게 먹는 편이기에 입 맛에 잘 맞는다고는 들었다.


헛제사밥은 다들 알겠지만 헛(가짜)제삿밥이다. 가짜로 제사를 지내고 그 음식을 먹는데서 유래한다. 비빔밥의 일종이지만 고추장 대신 간장으로 비벼서 심심하게 먹는게 특징이다. 과거에는 모든 음식이 귀하고 심지어 쌀도 귀했던터라 안동사람들이 종종 헛제사밥을 즐겼다는것은 일부 인원에 속하는 것으로 해석하는게 알맞을 것 같다. 주로 공부하는 유생들이었을 것이다. 특히 함께 나오는 간고등어는 영덕에서 염장 후 가져오는 특성상 고급 음식이었던만큼 헛제사밥이라도 먹을 수 있었다는건 과거 안동의 유생들의 경제력이 크게 나쁘지 않았다는걸 시사한다고 볼 수도 있겠다.


몇 가지 신선한 나물에 밥을 넣고 비벼먹으면 된다.


가짜 제삿밥이라고 하더라도 어쨌거나 제삿밥이기 때문에 상어고기를 비롯해 약간의 반찬도 있다.


헛제사밥의 유래. 밥 먹으면서 읽어보면 좋다.


안동에서 VIP가 오거나 무슨 행사를 하면 주로 헛제사밥을 먹으러 가는데, 나는 절대로 그게 맛있어서 간다고 생각하진 않는다. 그냥 의미가 좋아서?


고슬고슬한 쌀 밥이 함께 나온다. 내 입맛에 까치구멍집에서 제일 맛있는건 바로 이 밥이다. 맨밥이 젤 맛있는 것 같다.


전체 풀샷. 원래 헛제사밥은 고추장 대신 간장으로 간을 해서 심심하게 먹어야한다. 그게 헛제사밥의 원형이다. 그러나 언제부턴지 기본으로 고추장을 함께 준다. 간장으로 간을 하면 너무 심심해서 나물 고유의 향과 맛은 느낄 수 있겠지만 전체적인 맛은 떨어질 때가 있다. 평소 짜게먹는 안동인들은 헛제사밥을 간장으로 비벼먹으라하면, 싱거워서 못먹겠다고 하소연한다. 고추장을 달라는 요청이 하도 많아서인지 요즘에는 기본으로 간장이랑 고추장을 같이 준다. 나도 고추장 비벼 먹었다.


밥과 함께 같이 나오는 탕국. 이 탕국도 안동의 여느 음식과는 다소 다르게 무를 넣어 심심하게 끓인 것이다.


나물, 반찬, 간고등어 3중주.


안동 간고등어. 간고등어는 짭쪼름해서 안동인들도 즐겨먹는 음식이다. 나 어릴때는 집에서도 자주 해주어 많이 먹었었다. 요즘에도 나는 간고등어를 자주 먹는다. 맛있다. 찜닭도 그렇고. 나는 안동사람들 친구끼리 모였을 때 헛제사밥 먹으러 가는 경우는 못 본것 같다. 찜닭이나 간고등어는 그래도 먹는다.


밥 다 먹고 입구에 있는 자판기에 100원을 넣으면 자판기 커피를 즐길 수 있다.

안동을 여행하는 여행객들이라면 한번 먹어봐도 좋을 곳이다. 실제로 많은 여행객들이 찾는 곳이고 단골도 많다고한다. 입 맛이 다들 다르기 때문에 직접 먹어보고 판단하시길!



블로그 정보 이미지
『아름다운 사표』,『인생을 바꾸는 기적의 블로그』,『1인분 청춘』의 저자, 작가, 강사, 글쟁이, 블로거, 문화 콘텐츠 매니저, skatldjs@gmail.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