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덕맛집 신항만회대게(신항만횟집)

대게를 비롯한 게는 정말 맛있어서 무척 좋아하는 음식인데 안동에는 마땅한 곳을 아직 찾지 못해서 주로 영덕에서 먹는편이다. 영덕이 제일 가까운 바다 항구 지역인것도 있고 영덕대게가 유명해서 그런것도 있다. 예전부터 틈만나면 영덕으로 가서 대게도 먹고 회도 먹고 그랬었는데 이번에 영덕까지 고속도로가 뚫려 접근성이 좋아지면서 더욱 자주 먹는 것 같다.

대게는 가격 자체가 어느정도 있는 까닭에 매일 먹을 수는 없지만 가끔 먹는건 크게 부담될 정도는 아니다. 게를 좋아해서 영덕에서 먹는데 아무래도 영덕 로컬은 아니다보니까 어디가 싸고 맛있고 품질이 좋은지 잘 모르고 그냥 먹는 편이다. 주로 강구항 근처에서 많이 먹었었고, 회도매센터에서도 왕왕 먹었다. 죽도산 전망대 아래에 있는 축산대게활어타운에서도 여러번 먹었었다.


이번에는 삼사해상공원쪽에 있는 신항만대게라는 곳을 일행들과 가보았는데 상당히 만족했던 곳이다. 일단 강구항쪽의 가게들에 비해 한적한 느낌이고 2층으로 올라가서 밥을 먹었는데 2층이라는점도 좋았다. 입구에 있는 대게 구조물도 예뻤고 영덕 앞바다가 보이는 곳이라서 풍경도 굿.


가격은, 특히 대게는 시세로 친다. 모듬회와 물회도 있다.


ZERO라는 이름의 우수지정업소라는데 ZERO는 생소했다.


예약을 하고 갔던터라 테이블이 셋팅이 돼 있는 모습이다. 밑반찬 종류가 굉장히 많아서 마치 한정식을 연상케하는데 이 정갈한 밑반찬이 아주 마음에 들었다. 다른 곳들보다 훨씬 다채롭게 나오는 느낌이다.


수저가 이렇게 포장된 것도 좋은 평가를 주고 싶다.


음식이 나오기 전에 쌈장 등을 만들어 준비를 해둔다.


먼저 회가 나왔다. 이렇게 예쁘게 된 회는 영덕에서는 처음먹어보는 것이었다.


아주 얇게 슬라이스 돼 있는데 식감은 살아있어서 엄청 맛있게 먹었다. 다음에 또 먹어보고싶은 회다.


회를 어느정도 먹고 대게가 나올 때까지 기다렸다.


두둥! 영덕대게 등장! 마침 제철 직전이라 살이 꽉 차 있었고 품질도 매우 좋았다. 크기, 냄새, 맛 모두 만점!


정말 신나게 대게를 맛보았다. 몸통보다는 다리쪽 위주로 많이 먹었는데 엄청 맛있고 배부르게 먹었다. 상당히 맛있었고 찜 상태도 아주 좋았으며, 대게를 바로 옆에서 가위로 컷팅을 해주기 때문에 쉽게 먹을 수 있는 것도 장점이다. 영덕 대게 맛집.


블로그 정보 이미지
문화 콘텐츠 크리에이터. 작가. 강사. 파워블로거 me@namsieon.com, skatldjs@gmail.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