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동 동킹 정하동 맛집 일본가정식음식점

안동 동킹 정하동 맛집 일본가정식음식점

안동 정하동에 소리소문없이 은근슬쩍 오픈했는데 맛집인 동킹. 처음에 이름이 동키인지 동킹인지 헷갈려서 찾는데 힘들었다. 정확하게는 정하동 동킹(DongKing)이며 무슨 뜻인지는 잘 모르겠다.


정하동 교동짬뽕 바로 맞은편, 정하동에 새로 오픈한 육회집인 안동고을(서부시장에서 유명한 육회집이다) 옆 자리다. 가게는 아담한 편.


메뉴판. 코팅지라서 약간 옛날 스타일이지만, 메뉴판에 사진을 넣어둔건 높은 점수를 주고싶은 부분. 주문할 때 큰 참고가 된다. 더블가츠동과 돈카츠카레에 소고기까스를 추가한 메뉴를 주문했다.


돈카츠카레에 소고기까스를 추가했다. 소고기까스가 맛있다고 한다. 남자 사장님인지 직원분인지 잘 모르겠지만 홀 서비스하시는분이 무척 친절했다. 카레의 양이 푸짐해서 까스를 추가했지만 카레 추가없이도 충분히 먹을만했다. 이렇게 추가하면 양이 무척 많아진다. 추가 메뉴가 없으면 조금 양이 부족할수도…(남자 기준)

아직 오픈 초기여서 그런지 서빙이나 조리 시간 조절 등에 약간 어수선한 느낌이 있었지만 이건 어느정도 시간이 지나면 알아서 해결될 일이고 무엇보다 음식이 맛있어서 만족스러웠다.
 

더블가츠동은 가츠동이 더블인거라서 그냥 곱배기 정도로 생각하면 될 것 같은데 이것도 양이 꽤 푸짐하다.


맛은 좀 담백한 편. 개인적인 입맛으로 카레쪽이 좀 더 낫다. 카레 추천. 카레 맛이 약간 매콤하면서 깊은 감칠맛이 있어서 내가 먹기에 딱 알맞았다(아비코 기준 1단계 매운맛 먹는 사람).


돈카츠카레에 소고기까스를 추가하면 꽤 가격이 나가는 음식 구성이 만들어지는데(7500+5000), 소고기까스 자체가 약간 물기없이 퍽퍽한 느낌이 있으므로 카레 종류의 음식에 잘 어울릴 것 같고 일단 ‘동’ 종류에는 조합이 안좋을 수도 있다.


비하인드 스토리로, 아르바이트생이 와서 소고기까스는 서비스로 준다고 말했는데 실제론 포스기에서 서비스없이 모든 금액이 결제됐다. 그냥 그런가보다하고 계산함. 어차피 서비스없이 추가해서 먹을려고 했던거니까.


아무튼 클리어. 인스타그램에도 그렇고 시민들 사이에서도 입소문이 나서 사람이 꽤 많고 식사시간에는 좀 붐비는 것 같다. 메뉴가 많아서 다음번에 또 가서 이것저것 먹어보고싶다.



댓글(0)

Designed by JB FACTOR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