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동 시내 시청옆 프렛커피

안동 시내 시청옆 프렛커피

요즘 안동에는 커피가 많아도 너무 많다. 대도시도 아닌데 도시 규모에 비해 카페가 정말 많은 것 같다. 그 중에서는 특색있는 커피숍도 있지만 그저그런 카페들도 다수 있다. 안동 시내에 있는 프렛커피는 시청에서 매우 가까운 곳에 자리잡고 있다. 그런데 1층에 있는게 아니라 2층에 있다. 실제 사무실로 사용되던 공간을 카페로 만들었다고한다. 그래서 마치 사무실에 가듯 2층으로 올라가서 문을 열고 가야한다. 홍대나 이태원 같은게 가면 이런식으로 사무실같은 건물에 2층, 3층 막 이런데에 문 열면 카페있고, 문 열기전에는 카페인지 모르는 숨은 공간들이 꽤 있는데 나는 프렛커피에서 약간 그런 느낌을 받았다.


수염 간지를 뽐내는 젊은 남자 사장님이 운영하신다. 전체적으로 매우 무난하고 심심한 느낌의 인테리어다. 자극적인 인테리어와 분위기가 많은 요즘 카페 트렌드와는 약간 반대 방향인데 오히려 이게 프렛커피의 장점이 되는가보다. 카페 안은 조용하고 햇살이 잘 든다. 별다른 인테리어 소품도 거의 없고 그냥 흰색 벽이랑 테이블이 인테리어의 전부라고해도 과언이 아니다. 그렇기 때문에 오히려 커피맛에 집중할 수 있는지도.


시그니처라길래 프렛모카 시켜봤다. 양이 너무 많지 않아서 적당하게 후식으로 먹고 나가기 좋다. 양보다 질이 좋은 사람. 프렛모카는 사실 별로 기대안했는데 정말 맛있었다. 안에 크림과 커피의 어울림이 끝내준다. 사장님이 약간 완벽주의 성향이 있으신지 커피 DP에도 엄청 신경쓰시는 모습이었다. 덕분에 음료가 약간 늦게나오는 측면이 있다. 오.. 맛있어. 또 생각나. 다음에 또 먹으러 가야지. 프렛모카 내 스타일이었다.ㅋㅋㅋ



댓글(0)

Designed by JB FACTOR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