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동맛집 시내 성전식당 김치찌개와 된장찌개 맛집

안동맛집 성전식당은 김치찌개와 된장찌개 단 두 가지 메뉴만 판매하는 곳이다. 안동역 근처에 있으면서도 저렴한 가격에 많은 양, 그리고 옛날 안동인들의 인심을 그대로 이어오고 있는 집. 안동을 여행하는 여행객들과 내일러들, 그리고 안동 시내에서 근무하는 직장인들의 식사 장소로 큰 사랑을 받는 맛집이다. 나도 시내에서 직장에 다닐때에는 일주일에 두 번 이상은 갈 정도로 자주찾던 곳이었는데, 이번에 구수한 김치찌개가 생각나서 간만에 다녀왔다.

성전식당의 김치찌개는 6천원이다. 푸짐한 김치찌개의 양에 비해 밑반찬은 소박하게 6가지가 나오는데 모두 집 밥 반찬같다. 부족하면 더 리필 할 수도 있다. 밑반찬보다는 메인메뉴인 김치찌개를 주로 먹게된다. 그 이유는 너무 맛있어서도 있지만 무엇보다 양이 푸짐하기 때문이다. 고기와 김치, 그리고 두부 등 건더기가 풍성한 게 특징이고 찌개의 국물이 매우 진해서 깊은 맛이 난다.


성전식당은 시내 한 켠에 있다. 겉모습만 봐도 예전 간판 그대로를 이용한걸 알 수 있다. 안동역에서 도보로 3분 정도의 거리. 경북문화콘텐츠진흥원 바로 옆에서 찾을 수 있다. 매주 일요일은 휴무이고 메뉴는 단 두 가지. 이 곳에선 된장찌개나 김치찌개 중 뭘 골라도 절대 후회하지 않는다.


예전에는 이게 없었는데 이번에 가니까 보이더라. 전통 향토음식 전문가 교육을 수료했다고한다. 사장님이 바뀌었나? 그건 아닌거 같던데… 잘 모르겠다.


김치찌개를 주문하면 음식이 빠르게 차려진다. 큼직한 냄비에 뜨거운 김치찌개가 먼저 들어오고,


밑반찬과 밥이 들어온다. 밥의 기본 양도 푸짐해서 공기밥보다 훨씬 많지만 부족하다면 무료로 더 가져다 먹을 수 있다. 성전식당에서 밥을 더 달라고 할 땐 공기밥을 시키는게 아니라, 밥그릇을 직접 들고 밥솥으로가서 직접 퍼다 먹으면되는 시스템이다.


이것도 예전에는 없더니 이번에 가니까 있더라. 구수한 안동사투리로 쓰여진 문구다. 쌀과 돼지고기, 고등어, 김치, 된장과 고추장은 국산을 사용한다. 여기에서 고등어는 된장찌개를 주문했을 때 나오는 것이다. 김치찌개엔 해당없다.


맛있는 밑반찬들. 특히 마지막에 있는 이 김이 정말 맛있다. 돌김인데, 김치지깨랑 무척 잘 어울린다. 다른거 다 필요없고 김치찌개랑 이 김만 있어도 밥 두 그릇 정도는 금세 해치울 수 있다.


무엇보다 김치찌개가 정말 맛있다. 안동에서 가장 맛있는 김치찌개인건 두말할 필요도 없고, 전국으로 범위를 확장시켜도 적수가 많지 않은 그런 퀄리티다. 그럼에도 가격은 6천원에 양까지 푸짐하니 성전식당이 맛집이 아닐 이유가 단 하나도 없는 셈.


밥그릇에는 밥이 들어있는데 그 밥을 살짝 들춰보면 계란후라이가 고개를 쏙 내민다. 밥 밑에 깔린 계란후라이가 성전식당의 재미있는 부분.

저렴한 가격에 많은 양과 뛰어난 맛, 그리고 밥 리필이 무료라는점과 더불어 감칠맛나는 배부른 한 끼 식사를 할 수 있는 아늑한 맛집이다. 지갑 사정이 얇은 학생들이나 안동을 여행하는 여행객들에게 추천하고싶은 맛집. 안동 시민들도 사랑하는 곳이니 황금타임때엔 자리가 없는 경우도 있다.


신고
블로그 정보 이미지
『아름다운 사표』,『인생을 바꾸는 기적의 블로그』,『1인분 청춘』의 저자, 작가, 강사, 글쟁이, 블로거, 문화 콘텐츠 매니저, me@namsieon.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