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동맛집 술집 옥동 자갈치회도매센타

옥동 한켠에 있는 자갈치회도매센타는 시민들조차 상호명을 잘 모르는 오래된 횟집이다. 옛 포장마차 스타일로 외부가 보이는데다 간판이 따로 있는게 아니라서 상호를 잘 모르고 그냥 ‘횟집 맛집'으로 찾는 경우가 많다. 내부는 넓고 여러개의 테이블이 있어서 회를 푸짐하게 즐기기에 부족함이 없다. 약간 고급횟집 스타일이라기보다는 옛날 스타일의 횟집인데 이 특유의 분위기가 술 자리를 잘 만들어주는 곳.

이 곳에서 가장 맛있는건 아무래도 회. 싱싱한 회가 어디에서 만들어나오는지도 모르게 순식간에 차려지는데 싱싱하고 맛있다. 해산물을 안먹는 사람이 아니라면, 옥동 자갈치회도매센타의 회가 종종 생각날 것이다. 회에 기본적으로 매운탕이 포함돼있고 둥그런 나무 테이블은 모여앉아 담소를 나누기에 충분하다.


회는 가격별로 다양한 구성을 갖춘다. 대체로 양에서 차이가나는데, 6만원짜리 회는 양이 진짜 어마어마하다. 3만원짜리도 양이 꽤 많은편. 모듬회와 광어, 우럭 등 대표적인 회가 있고


해산물모듬이나 멍게, 개불, 해삼, 낙지, 오징어 회, 전어 등 다채로운 메뉴를 선보인다. 특히 여기는 과메기도 판매하기 때문에 과메기 철이되면 과메기를 먹는 사람들로 북적거리는 곳.


3만원짜리 모듬회 전체 구성. 스끼다시가 많지는 않지만 아예 없는 것도 아니다. 국물과 싱싱한 회, 특히 쌈장이 정말 맛있어서 회랑 잘 어울린다.


누가 콩으로 생선을 데코해놨는지 모르겠는데 한편으로 귀엽기도하고 음식으로 장난치는 느낌도나서 애매하다.


안동맛집 옥동 자갈치회도매센타 총평

전체적으로 맛이 뛰어나고 가격이 괜찮은 횟집이다. 옥동을 지나갈 때 흔히 보이는 위치에 내부에는 항상 사람들로 북적이기 때문에 한번쯤 꼭 가보면 좋을 맛집.


신고
블로그 정보 이미지
『아름다운 사표』,『인생을 바꾸는 기적의 블로그』,『1인분 청춘』의 저자, 작가, 강사, 글쟁이, 블로거, 문화 콘텐츠 매니저, skatldjs@gmail.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