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동맛집 시내 모모스테이크

이유는 알 수 없지만, 왠지 가격은 비싸고 양은 적은데 불친절하고 맛도 별로 없을 것 같다는 선입견이 있어서 오픈 이후 단 한번도 가지 않다가 ‘이제 한 번 가볼까?'싶어서 가 본 식당. 안동 시내에 있는 모모스테이크다. 모모스테이크는 전국에 퍼져있는 프렌차이즈인데 사실 다른 지역에서도 가 본 적이 없어서 의구심이 좀 있었던게 사실. 보통 안동에 처음 들어오고나서 반짝 인기를 끌다가 그대로 인기가 식어버린 OO떡볶이 같은 프렌차이즈들이 많은 탓도 있었다. OO떡볶이 같은 경우 딴 지역에서는 진짜 먹을거 없을 때나 가는 그런 곳인데, 안동에 처음 오픈하고 줄서서 먹는걸 보고 나는 기겁을 했던적이 있기 때문에 모모스테이크도 약간 그런 종류라고 생각해버린 것이었다. 하지만 직접 먹어본 모모스테이크는 상당히 깔끔하고 괜찮은 수준이었기에, 선입견의 무서움을 다시 한 번 피부로 느꼈다.

모모스테이크에서 먹었던 정식 한 상 차림. 메뉴는 새우+스테이크 정식이라는 메뉴인데 새우와 스테이크가 적절히 섞여있고, 찍어먹을 퐁듀같은 치즈소스가 적당량 포함돼 있다. 밥은 기본으로 주며 셀바에서 자유롭게 이용할 수 있다. 사이드로 불고기피자를 추가했다.


안동 시내 모모스테이크 입구. 안동 웅부공원 바로 옆에 있어서 찾기도 쉽고 접근성도 괜찮은 편이다. 밖에서는 가게 내부가 자세히 보이지 않는데 안으로 들어서면 꽤 길게 테이블이 늘어서있다. 젊은이들로부터 꽤 인기있어 보이며, 주말 점심시간 때를 이용할 경우 빈자리가 없는 경우도 있다고한다.


모모스테이크 메뉴판. 프렌차이즈 체인이기 때문에 가격대성비를 이야기하는건 곤란하다. 가격이란건 언제나 상대적인 것이니까. 피자는 4천원으로 저렴한 편인데 그만큼 크기가 작다. 스테이크 단품메뉴와 세트메뉴를 눈여겨 보면된다.


먼저 나온 불고기피자. 총 6조각이 있었으며 가격은 6천원. 크기는 다소 작고 두께도 얇아서 마치 고르곤졸라 피자가 생각나는 그런 피자다. 맛 자체는 피자 맛 고유의 그것과 흡사하며 밥과 함께 사이드로 먹기에 알맞다.


기본 차림.


그리고 드디어 나온 새우+스테이크 정식.


잘 요리된 도톰한 새우가 인상적인 메뉴.


새우를 먹고싶어서 새우 + 스테이크 정식을 시킨 것인데


사실 더 맛있는건 그냥 스테이크였다. 쫄깃하고 육즙을 잘 품고있어서 부드러운 맛. 게다가 약간 짭조름해서 밥이랑 잘 어울린다.


이건 스테이크 + 삼겹 정식인데 새우정식과 다른점은 새우 대신 삼겹살이 들어있다는 점 뿐이다. 나머지는 동일.

안동맛집 모모스테이크 총평

새우보다 스테이크 정식 단품이나 삼겹 스테이크 메뉴가 좀 더 나은 것 같다. 아무래도 스테이크가 제일 맛있다. 상호명도 모모스테이크지 않은가! 선입견을 버리고 가보니 생각 이상으로 괜찮았던 식당. 스테이크가 특히 기억에 남는다.


신고
블로그 정보 이미지
『아름다운 사표』,『인생을 바꾸는 기적의 블로그』,『1인분 청춘』의 저자, 작가, 강사, 글쟁이, 블로거, 문화 콘텐츠 매니저, skatldjs@gmail.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