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동맛집 용상 소연닭발(소연이닭발)

안동에는 3대 닭발이 있다. 안동 닭발 삼대장이라 불러보자. 첫번째는 옥동에 있는 열불나, 두번째는 시내에 있는 바우네통닭발, 그리고 세번째는 용상에 있는 소연닭발이다. 이렇게 닭발 맛집이 3군데가 각지에 분포돼 있는 구조라서 옥동에서부터 시내를 거쳐 용상까지 커버를 치는 모양새다. 이번에 소개할 용상 소연닭발은 특히 안동대에 비교적 가깝고 배달을 해주는게 특장점이라 하겠다. 직접 가서 먹는게 나는 좀 더 좋아서 내방해서 홀에서 먹었다.

메인메뉴라 할 수 있는건 무뼈닭발. 참숯에 요리해서 불 맛과 매콤한 맛이 환상의 호흡을 낸다.


소연닭발의 메뉴판. 가격대가 좀 있는 편이고 2인분 이상 주문시에는 배달을 해준다. 가격대비 양이 좀 부족한 느낌이 있긴하지만 맛 자체가 뛰어나서 가성비보다는 질적으로 괜찮다.


소연닭발 입구 간판.


소연닭발 맞은편에 있는 가마솥식당도 맛집이니까 참고하자. 여긴 나중에 별도의 포스팅으로 소개할 예정이다.


무뼈닭발 2인분 우선 주문. 닭발을 옴폭하게 담아주는데 사진상으로 보면 양이 진짜 없어보이지만 막상 먹으면 그래도 꽤 되는 양이다.


기본 차림으로 쌈장이랑 치킨 무, 상추 등이 있어 닭발과 잘 어울린다.


좀 기다리면 계란찜을 주는데 닭발의 매운 맛을 중화시켜주는데 큰 역할을 담당한다. 리필이 가능한지 물어보니 (좀 눈치를 줬지만)된다고해서 딱 한 번만 리필했다. 항상 붐비는 곳이고 주문이 많아 좀 늦게 나왔다.


메뉴판에는 밥이 없지만 시킬 수 있는 공기밥도 있다. 나는 닭발이랑 흰쌀밥을 같이 먹는걸 굉장히 선호하기 때문에 닭발집에서는 무조건 밥을 먹는다.


무뼈닭발이므로 한 입에 쏙 들어가는 크기다. 뼈를 발라내면서 입술과 입 주변에 덕지덕지 양념을 묻힐 필요가 없어서 간편하다. 손이 자유로운 것도 장점이다. 반대로 뼈있는 닭발 특유의 발라먹는 재미를 좋아하는 사람에겐 다소 아쉬울 수 있다.


닭발과 함께 먹으면 너무 좋은 똥집구이. 닭발집이지만 마늘이 듬뿍 들어간 똥집구이도 별미다.


마늘이 푸짐하게 들어있어서 알싸 한 맛을 낸다. 똥집의 느끼함을 잘 잡았고 매우 쫀득하다.


닭발 + 마늘 + 양파 + 소주 최강 조합 구성. 술이 그냥 술술 들어간다.

안동맛집 용상 소연닭발 총평

맛있고 배부르게 먹은 곳. 안동 닭발을 클리어할 때 반드시 거쳐야하는 곳으로 프렌차이즈 닭발집과는 비교를 거부하는 맛집. 닭발을 좋아한다면 꼭 가보자.


신고
블로그 정보 이미지
『아름다운 사표』,『인생을 바꾸는 기적의 블로그』,『1인분 청춘』의 저자, 작가, 강사, 글쟁이, 블로거, 문화 콘텐츠 매니저, me@namsieon.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