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동맛집 송현 속초이모네찜 안동 로컬도 인정

나는 생선찜이나 아구찜 같은걸 그렇게 즐겨먹는 편은 아니다. 맛이 없어서가 아니라 어떤 가게에 가서 아구찜 시켜보면 아구는 개코도 없고 콩나물만 잔뜩 있어서 양념된 콩나물을 비싼 돈주고 먹는 느낌이 들기 때문이다. 그런데 이번에 가본 송현 속초이모네찜은 콩나물이 따로 나오는데다가 양념이 자박자박하고 생선도 푸짐해서 인상깊었다. 여기가 맛있다는 소문을 듣고 한 번 가보았는데 결론부터 말하자면, 대박이다.

송현 속초이모네찜에서 먹은 생선모듬찜. 제일 인기메뉴 되시겠다.


가게 상호가 속초 이모네찜이다. 처음에는 속초네 이모찜인줄… 좀 헷갈린다. 아무튼 송현오거리에서 영주 방향으로 가는 쪽에 자리잡고 있어서 접근성이 괜찮은 편. 주차장도 있다. 간판 위에 써진 ‘5가지 생선의 절묘한 만남!'이라는게 아마 생선모듬찜이지 싶다.


메뉴판. 모든 메뉴에 공기밥 별도이니 참고하자. 생선모듬찜에는 가오리, 가자미, 갈치, 도루묵, 코다리가 들어간다. 


그외에도 아귀찜이나 갈치찜 등 다양한 생선요리를 서비스하고 있다.


기본으로 나오는 밑반찬. 샐러드를 비롯해서 이것저것 나온다. 가지수가 많지는 않지만 정갈하다.


특히 이 단호박이 엄청 맛있다.


주문 즉시 요리해서 주는지 메인요리가 나오는데 시간이 다소 소요되긴했다. 그래도 그정도는 충분히 기다릴만한 가치가 있는 음식이 나왔다.


생선모듬찜 소짜! 두둥! 와… 일단 향기부터 나를 자극시키는데 이렇게 붉은건 사진까지 잘 나오는 음식이라 여러가지로 마음에 들었다.


한상 풀 차림. 밥은 별도로 시켜서 먹고 마지막에 볶음밥을 또 추가해서 배터지게 먹고 왔다.


처음에 나오자마자 양념 한 숟갈 그냥 떠먹어보면 어떤 맛이 바로 알 수 있다. 감탄사가 자동으로 나오는 맛. 진짜 맛있다. 


생선없이 양념만으로도 밥 두 공기는 거뜬할 듯.


생선모듬찜은 처음에 양념이 자박자박하게 나온다. 같이 주는 콩나물을 이렇게 양념에 넣어서 먹으면 콩나물에 양념이 들어가면서 맛있게 먹을 수 있지만 단점으로 콩나물에서 물이 나와 양념이 좀 연해진다. 나처럼 콩나물보다는 찐한 양념을 좋아하는 사람이라면 그냥 콩나물은 밑반찬처럼먹고 양념을 살리는 편이 낫다.


5가지 생선이 있는데 양념이 푸짐하게 들어가 있어서 사실 먹어보기 전까진 뭐가 뭔지 알아내기가 어렵다. 그런데 어차피 5가지 생선 들어가있다고하고 또 다 먹을건데 미리 알아서 뭐할텐가? 그냥 미친듯이 먹기만 했다. 전체적으로 뼈가 적고 속살은 푸짐하고 뼈도 잘 발라져서 먹기에도 크게 불편하지 않았다.


먹고나서 볶음밥 2인분. 2인분부터 주문된다. 생선찜 양이 나쁘지 않아서 사실 배는 어느정도 불렀는데 볶음밥 사진을 찍고 싶어서 추가로 주문했다.(그런데 다 먹었다) 여기 볶음밥은 기존에 남은 양념을 가지고 가서 그 양념에 밥을 볶아주는게 아니고 별도로 그냥 볶음밥이 따로 나온다. 그래서 생선을 다 먹기 전에 주문하면 볶음밥과 생선을 함께 즐길 수 있겠다.


볶음밥에다가 또 생선찜 양념을 넣어 먹으니까… 와… 끝판왕이네 이게. 진짜 맛있었던 곳. 여기 양념 맛이 아직도 생각난다….


블로그 정보 이미지
문화 콘텐츠 크리에이터. 작가. 강사. 파워블로거 me@namsieon.com, skatldjs@gmail.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