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동맛집 시내 돼지네식당 오삼불고기

안동 시내 근처 안동교회 맞은편 골목 안에 있는 돼지네식당. 별 생각없이 들어갔다가 정말 맛있고 배부르게 먹고 온 곳. 가게 이름이 돼지네식당이라서 처음에는 우리집 이름인줄 알았다.

맛있는 집밥 스타일의 밑반찬과 된장찌개가 포함된 푸짐한 메인메뉴를 갖춘 가게. 제육볶음이랑 오삼불고기같은 볶음류를 좋아해서 둘 중에 고민하다가 오삼불고기로 주문했다.

돼지네식당의 오삼불고기. 커다란 접시에 듬뿍 담겨나온다. 맛이 아주 좋은편으로 간이 알맞고 매콤하면서도 깊은 맛이 살아있다. 밥 반찬으로 굿!


돼지네식당 입구. 외부에 메뉴판이 있어서 식당에 들어가지 않고도 메뉴를 확인하고 결정할 수 있다. 유리에 표기된 찌개의 단어는 찌게로 잘못 표기돼 있지만(이런거에 민감해서…), 정식 메뉴판에는 제대로 적혀있다.


돼지네식당 메뉴판. 육개장을 비롯해 각종 찌개류, 닭도리탕과 볶음류가 있다. 소주 3천원. 물은 셀프라고 하는데 처음에는 그냥 주시는 듯.


영업시간은 오전 8시 30분부터 오후 11시까지로 넉넉하고 배달도 가능하다고 한다. 볶음류에는 된장찌개가 포함돼서 나온다. 오삼불고기 양 치고는 가격이 괜찮은 편이다.


주문 후 조금 기다리니 맛있는 오삼불고기가 나왔다.


완전 옛날식 오삼불고기다.


더 대박은 공기밥의 양. 밥공기에 꽉 차게 밥이 들어있다. 삼겹살 집 같은데서 밥 시키면 한숟가락 들어있는 밥과 비교하면 하늘과 땅차이. 진짜 많다. 완전 좋다.


밑반찬도 전체적으로 다 맛있고 집밥 스타일이라서 부담없이 즐길 수 있다.


깔끔한 한 상 차림. 밑반찬은 총 8가지가 나온다. 여기에 메인메뉴인 오삼불고기랑 된장찌개까지. 10찬이다.


다른 모든 메뉴가 간이 좀 쎄고 감칠맛있는 편인데 번들로 나오는 된장찌개는 다소 심심한 편. 강된장처럼 짜고 진한 맛의 된장을 좋아하다보니 된장찌개에는 손이 잘 안갔다. 찌개없이 밥이랑 반찬만 먹어도 충분할 정도로 맛있어서 아무 문제는 없었다.


이건 물컵인데 귀여워서 한 컷.


검색해보니까 아직 인터넷에 등록된 리뷰는 없는 식당이다. 돼지네식당 바로 맞은편에 또 비슷한 식당도 있던데 거긴 어떤지 모르겠다. 전체적으로 깔끔하고 집밥 스타일의 음식을 즐길 수 있어 좋았던 곳. 다음에 또 가야지.


신고
블로그 정보 이미지
『아름다운 사표』,『인생을 바꾸는 기적의 블로그』,『1인분 청춘』의 저자, 작가, 강사, 글쟁이, 블로거, 문화 콘텐츠 매니저, skatldjs@gmail.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