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핑포인트 - 책리뷰(214)

특정 브랜드나 상품이 성공적으로 런칭될 때 그것을 담당 진행한 전문가조차도 왜 성공했는지 이유를 찾기는 어렵습니다.

처음에는 ‘아… 이런 부분이 있으니 성공하겠다’ 처럼 이론 계산적이 아니고 그냥 감각적인 느낌으로 ‘오… 뭔가 성공할 것 같은데?’ 밖에는 없으니까요.

이걸 설명하는건 굉장히 어려운 일입니다. 성공시킨 다음에 이유를 찾는게 보통이죠. 그렇다면 첫 눈에 알아보는 시각 혹은 그 ‘감각'은 어디에서 오는가요? 평소에 쌓았던 지식과 경험이라고 봅니다. 그러나 이 부분 역시 이론으로 측정하진 못합니다. '이 책에서 이런게 나왔으니 이건 이렇구나’ 가 아니라 뭔가 이유는 알 수 없지만, 무의식적인 ‘느낌'이 오는 경우. 바로 그 곳이 티핑포인트가 아닐까요?


티핑 포인트 - 10점
말콤 글래드웰 지음, 임옥희 옮김/21세기북스



블로그 정보 이미지
문화 콘텐츠 크리에이터. 작가. 강사. 파워블로거 me@namsieon.com, skatldjs@gmail.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