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동 광흥사 400년 보호수 은행나무 스냅사진

안동 광흥사는 400년된 은행나무 보호수가 있는 한적하고 인적드문 절이다. 입구에 있는 은행나무는 광흥사의 아이콘이라고 불러도 손색이 없고, 광흥사하면 은행나무, 안동의 은행나무하면 또 광흥사인만큼 광흥사 은행나무 아래에서 스냅사진을 남겨보았다.

사진 촬영은 안동을 베이스로 하고있는 스냅사진가 정성프로젝트(@jungsung2015)가, 모델은 안동맛집지도의 C양 자매께서 수고해주셨다.


광흥사는 나도 개인적으로 무척이나 좋아하는 곳이고 그만큼 추억도 많은 곳이다. 예전에 오래도록 사귀었던 애인과갔던 곳이라 아픈 추억도 서려있지만, 광흥사 은행나무의 웅장함과 400년 세월 앞에는 그 누구도 절로 고개가 숙여지는 곳이라 항상 나를 겸손하게 만들어준다.


광흥사 은행나무 근처 한 켠에는 꽤 괜찮은 갈대도 있다.




너무 예쁜 광흥사와 예쁘신 일반인 모델분들, 그리고 예쁜 사진을 남기는 정성프로젝트가 만들어낸 걸작이다.


블로그 정보 이미지
문화 콘텐츠 크리에이터. 작가. 강사. 파워블로거 me@namsieon.com, skatldjs@gmail.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