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동 용상맛집 왕짬뽕 맛있는 ‘고추짜짱’

용상에서 안동대로 넘어가는 선어대 근처에 자리잡은 왕짬뽕.

나는 여기가 있는줄 지금까지 모르고 있었다. 누군가 나에게 이 곳을 알려주었는데 잊고 지내다가 불현듯 생각이 떠올라서 시간내서 한 번 가보았다.


용상에 있지만 용상에서 안동대로 넘어가는 길목에 있는 정도이며 도로변이 아니라 한 칸 들어가야 볼 수 있지만 입구에 주차장이 있고 근처 동네가 조용해서 마음에 들었다. 중화요리전문점이라고 하는 왕짬뽕에 점심시간보다 약간 이르게 가보았다.


왕짬뽕 입구. 입구 바로 앞에 주차 공간이 좀 있고 근처 동네도 조용해서 주차가 편리하게 무엇보다 마음에 들었다.


왕짬뽕 메뉴판. 중국집답게 다양한 메뉴를 서비스 중. 특미라고 된 왕짬뽕과 고추짜장이라는게 있길래 주문했다. 왕짬뽕은 가격이 좀 쎄서 고민하긴 했었는데 가게 이름이 왕짬뽕인데 그래도 왕짬뽕 한 번 먹어보자 싶은 마음이었다. 처음 여기를 나한테 알려준 사람의 말에 따르면, 2명이서 갈 경우에 왕짬뽕이면 되겠다고해서 나는 이게 2인분인줄 알았는데, 가게에서 사장님께 물어보니 양이 좀 많은 1인분이라고한다.


밥과 반찬은 셀프로 가져다 먹을 수 있다.


춘장, 단무지와 김치.


고추짜장이 나왔다. 고추짜장을 주문할 때 많이 맵냐고 물어보니까 그렇게까지 많이 맵진 않다길래 그냥 시켰었는데 매콤하니 내 입맛에 딱 맞았다. 간짜장처럼 짜장이 따로 나오는 것과 짬뽕 국물을 주는 것도 만족.


일단 고추짜장은 뒤에서 이야기하도록하고 왕짬뽕부터 살펴보자. 왕짬뽕은 일단 그릇이 엄청나게 크다. 그래서 왕짬뽕인가? 양이 정말 많다. 여자분들이라면 2명이서 한 그릇을 먹어도 될 것 같고 남자라고 하더라도 밥까지 말아먹을려면 어디가서 좀 먹는다는 소리 들을 정도는 돼야 클리어 가능하다. 소식하는 사람이라면 좀 남길 수도 있다.


해물이 푸짐하게 들어있고 국물의 양이 무척 많은게 특징. 맛은 매콤하면서도 깔끔하고 얼큰해서 짬뽕 고유의 맛이 잘 살아있다고 평가하고싶다.


내가 셀렉트한건 고추짜장. 일단 짜장을 면에 들이부었다. 비주얼 좋고.


비벼본다. 캬~~~


알싸한 고추와 새우 등 약간의 해물도 들어있는데 짜장이 밍밍한게 아니고 굉장히 찐한 짜장이라 그런지 정말 맛있었다. 고추짜장이라서 느끼하지않고 매콤했기 때문에 땀 흘리면서 먹었다. 계속 먹다보니 진짜 좀 매운 느낌.


면을 어느정도 먹은 다음


밥을 투하해서


짜장밥을 만들어 먹는다. 이름하여 고추짜장밥. 개 꿀맛이군.


클리어.

용상 왕짬뽕 총평

왕짬뽕은 딱 생각했던 것 만큼의 맛과 양이었고, 고추짜장은 생각 이상의 맛이라서 굉장히 만족스러웠다. 짜장 소스 양도 푸짐하게 주고 밥도 셀프로 먹을 수 있어서 GOOD. 일반 짬뽕보다는 왕짬뽕이 특미이므로 좀 더 나은 것 같긴한데 아무래도 가격이 가격인만큼 혼밥보다는 친구나 가족이 함께가서 이것저것 여러개를 먹는게 이득일 것이다. 이 날 고추짜장 먹을 때에도 아저씨들이 많이 오셔서 홀로 왕짬뽕도 드시고 그냥 짬뽕도 드시고 하시던데 여기 짬뽕은 뭐랄까… 요즘 많이 나오는 고기짬뽕류가 아닌 옛날식 오리지널 짬뽕의 맛을 잘 살린 곳이랄까?



블로그 정보 이미지
문화 콘텐츠 크리에이터. 작가. 강사. 파워블로거 me@namsieon.com, skatldjs@gmail.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