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 반응형 블로그 스킨 적용 완료 v1.0

반응형

드디어 티스토리 반응형 블로그 스킨 적용을 완료하였습니다. 말 그대로 드디어네요. 부족한 실력으로 인해 겨우겨우 적용하였는데, 쏙 마음에 들어서 그간의 고생이 뿌듯하기까지 합니다. 이전에 등록되었던 스킨 적용 버전은 일종의 Beta 버전인데, 지금은 여러 테스트를 거쳐 제대로 적용하였습니다. 적용 버전은 첫 시작이기에 1.0이며, 어제 적용했던 Beta버전은 버전을 0.9로 낮춰서 제목을 변경해주었습니다.




Beta 버전과 지금 버전에서 변경된 점은 다음과 같습니다.

Beta를 거치면서 수정한 부분들

  • footer를 변경. 각종 라이선스 및 Address 등 추가
  • (기존)카테고리 접힘에서 카테고리 펼침으로 변경.(단, 모바일 기기일 경우 카테고리 접힘 : 반응형)
  • 블로그 정보(대표 이미지 및 소개글 부분) Small 사이즈에서 이미지 크기 줄어들지 않는 문제 해결
  • 검색이나 카테고리 루트(/)접근 시 결과로 나오는 화면 중 날짜부분을 포스트 제목 끝으로 위치 이동
  • 사이드바 최근글 표시 항목 10개로 변경
  • 기타 자잘한 이상한 점들 수정
  • 티애디션 적용, 헤드라인에 해당하는 첫 글 고정 배치(모바일에선 첫글 절반가량 잘림현상이 있으나, 과감히 포기)

대략 이 정도군요. 스티커 붙여놓고 이것저것 리스트업하여 적어가면서 하다보니 지금 스티커의 양이 장난이 아니네요. 장관입니다. 아주 ㅎㅎㅎ 정리하고보니 또 별로 없어보이니, 오히려 깔끔하니 좋군요. 스티커는 지금 완전 난장판이기 때문에....ㅠ



마크다운 문법에 하루빨리 적응하고자 여전히 이 글을 마크다운 활용하여 작성 중입니다. 쓰면 쓸수록 점점 더 매력적으로 변하네요. 한가지 아쉬운 점은 율리시스에서 미리보기 지원이 안되는 바람에 다른 프로그램으로 쓰고 있는데... 이 프로그램의 문제는 율리시스나 스크리브너처럼 여러개의 글들을 구조화하는 시스템이 없다는 부분입니다. 과거 윈도우 시절처럼 폴더/날짜/기간/년도별로 정리하여 클라우드에 저장할 수도 없는 노릇이고... 에버노트에 때려넣자니 그것도 마음에 들지 않고... 참 난감하네요. 이 부분은 좀 더 고민해봐야 할 것 같습니다.


이제 어지간해서는 블로그 스킨에 손 대지 않을 작정입니다.ㅎㅎㅎㅎ


이 스킨은 반응형 웹스킨이기 때문에, 아이폰이나 아이패드 등의 스마트 기기 뿐만 아니라 PC에서 웹사이트의 가로 사이즈를 마우스로 드래그하여 줄였다 늘였다 하여도 변하는 반응을 볼 수 있습니다. 스킨 내부에는 @media 쿼리 몇개가 적용되어 있는데, 일정 사이즈로 줄어들어야만 동작되니 천천히 줄였다 폈다 해보시면 재미있습니다. (사실 별로 변하는 것도 없습니다만....)


제가 가지고 있는 기기라고 해봐야 데스크탑 MAC과 아이폰, 아이패드더군요. MAC의 firefox, Chrome, Safari와 아이폰 iOS의 Safari 가로, 세로 및 아이패드 Safari 가로 세로 버전으로 테스트 해 보았습니다. 잘 작동하더군요. 한가지 아쉬운게 IE8버전에 살짝 대응하지 못하는 부분이 있다는 이야기가 있어서 직접 체크해보니 약간 아쉽긴 하더군요. 그래도 IE8을 무시해도 좋다는 생각이 들만큼 시대적 상황도 있고, 무엇보다 스킨이 좋아서 손해보는 느낌은 아닙니다.


블로그에 새 옷을 입혀주니, 마치 초심으로 돌아간 기분이네요. 기분이 좀 이상하기도 합니다. 기대 1/3 설렘 1/3 걱정 1/3 이네요.ㅎㅎ

Note

블로그 이웃분들의 피드백에 의하면 카테고리가 접혀있는 관계로 특정한 루트로 이동하기 불편하다는 이야기가 있어서, PC와 테블릿 정도 크기의 화면에서는 카테고리를 기본 펼침으로 설정한 뒤, 사이드바 최하단으로 배치하였습니다. 카테고리 목록이 중구난방이라... 언제 한번 정리해야될텐데, 더 이상 만지기도 힘들 정도로 늘어나버려서 감당이 안되고 있습니다. 모바일에서는 사이드바가 하단으로 배치되는데, 이때에는 자동으로 접히도록 해두었습니다. 이 포스팅을 통해 피드백에 대한 감사를 드리며, 앞으로도 다양한 의견 부탁드립니다.


반응형

댓글(53)

Designed by JB FACTOR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