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동맛집 시내 계림용짬뽕 사천탕수육과 차돌박이짬뽕 레전드메뉴

안동맛집 시내 계림용짬뽕 사천탕수육과 차돌박이짬뽕 레전드메뉴

안동 시내에 있는 계림용짬뽕은 짬뽕이 맛있는 곳으로 소문이 자자한 곳이다. 나도 점심으로 짬뽕을 먹을 때 몇 번 가긴 했었던 곳. 안동 진성식당 바로 맞은편에서 얼굴을 맞대고 있고, 웅부공원과 안동시청 등에서 가까워서 시내권에서 사람들이 많이 찾는 가게다. 점심시간에는 사람이 무척 많아서 빈자리를 찾기 어려울 때도 있었다. 매번 기본 짬뽕만 먹어봐서 다른 메뉴는 사실 잘 몰랐는데, 해산물을 싫어하는 것만 빼면, 전체적으로 나랑 입 맛이 비슷한 미식가 형님 한 분과 함께 사천탕수육을 먹으러 가보았다. 목적은 사천탕수육이었는데 그거 하나만 딱 먹기가 좀 그래서 차돌박이 짬뽕을 곁들였다. 둘 모두 성공적인 초이스였다.

계림용짬뽕의 사천탕수육. 붉은 색상이 특징인 탕수육이다. 매콤한 맛이 난다. 많이 맵진 않다.


사천탕수육은 계림용짬뽕에서 발견한 레전드 메뉴. 와… 계림용짬뽕에서 파는 다른 메뉴들보다 확실히 퀄리티가 좋은 듯.


뭐 이것저것 들어있다. 알싸한 고추도 보이고. 사천탕수육이다보니까 아쉽게도 부먹이라 시간이 지날수록 눅눅해지는게 최대 단점. 나처럼 찍먹파로 바삭한걸 좋아하는 사람이라면 최대한 빨리 먹거나 음식이 나오자마자 소스와 탕수육을 분리(뼈와 살을 분리?)하는게 중요하다.


함께 시킨 차돌박이 짬뽕. 이건 나도 처음 시켜봤는데… 와 대박이다. 진짜 솔직히 별로 기대하진 않았는데 차돌박이 듬뿍 들었고 국물에 기름 둥둥… 캬… 마치 라멘계의 돈코츠가 있다면 짬뽕계에는 차돌박이짬뽕이 있다. 국물이 구수~~~한게 죽여준다 아주 그냥. 양도 많고.


남자 두 명이서 소주 먹으면서 이렇게 먹었는데 배부르게 먹었다. 전체적으로 푸짐한 편.


사천탕수육과


사천탕수육 and 차돌박이짬뽕 콜라보. 추천 메뉴 조합이다.


탕수육에 소주는 남자의 로망… 누와르 영화에 자주 나오는 그런 약간 남자의 감성을 자극하는 분야다. 다음에 가서 또 먹어야지. 너무 맛있는 사천탕수육과 차돌박이짬뽕!


댓글(0)

Designed by JB FACTOR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