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동 신시장 싱싱횟집 회밥 물회

안동 신시장 싱싱횟집 회밥 물회

원래는 신시장에 육회비빔밥 먹고싶어서 그거 먹으러 갔었는데… 가게에 가보니까 공사중 ㅜㅜ 식사 안되고… 다른 곳에도 갔는데 거기도 가게 정리중 ㅜㅜㅜ 할 수 없이 신시장 안으로 들어가서 옥야식당 갈까 고민하다가 하도 더워서 좀 고민하고 있었는데 싱싱횟집 보이길래 물회 되냐고 물어보고 된다길래 들어가서 먹었다 ㅋㅋ


싱싱횟집 입구. 신시장에선 꽤 유명한 횟집 맛집이다.


메뉴판. 회를 전문으로 취급하는 곳이라서 회 종류가 많고 식사용은 물회랑 회밥이 있다. 회밥은 회덮밥이라고 보면된다. 둘다 식사에 매운탕은 주지 않는다. 맛은 굿. 그런데 사장님 혼자 운영하셔서인지 바쁘셔서인지는 모르겠지만 밥이 좀 늦게 나와서 아쉬운 부분. 하도 배고파갖고 ㅠㅠ


내가 고른 회덮밥. 물회보다 나는 회덮밥을 좋아하는데 회덮밥 특유의 따뜻하면서도 차가운(?) 그 느낌을 좋아해서다. 촉촉하니 정말 맛있었다!


이건 친구가 먹은 물회. 양이 많은 편.


회덮밥 위에 회가 정말 많이 들어있고 식감도 훌륭해서 너무 맛있게 먹었다. 매운탕만 있었다면 영덕이나 울진 안가고도 바닷가의 느낌을 낼 수 있었을 것 같다.


기본 밑반찬은 옥수수콘이랑 땅콩을 준다. 안동 스타일의 전형적인 기본 밑반찬이다. 특히 저 삶은 땅콩은 다른 지역에서 밑반찬으로 보기는 좀 어려운 안동 스타일 반찬이라고 할 수 있다. 아무튼 맛있는 식사 한 끼 뚝딱! 회덮밥 추천 ㅎㅎ



댓글(0)

Designed by JB FACTOR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