겨울엔 봉화 분천역 산타마을로!

봉화 분천역 산타마을로!

안동과 비교적 가까운 봉화 분천역에 산타마을이 조성되었다는 소식을 접하고 당장에 달려갔다. 고즈넉하고 아기자기한 봉화 분천역 산타마을. 작은 시골 간이역이 이제는 가족이나 연인들로 붐비는 곳이 되었다.


▲ 기차를 타고 가도 좋고 차량을 가지고 가도 좋다. 주차장에 주차 후 코스를 따라 올라가본다.


▲ 처음으로 맞아주는 곳은 맞이방. 호기심에 들어가본다.


▲ 각종 장식들과 조형물이 잘 꾸며져있다. 산타마을답게 크리스마스 분위기, 겨울 분위기가 물씬난다.


▲ 맞이방 입구는 놓치면 안되는 포토존이다.


▲ 낭만과 꿈, 열정이 가득한 동화 속 분천역 산타마을. 내부 콘텐츠가 다소 부족한감이 없지않아 있지만 몇 년안된 곳 치고는 상당히 깔끔한 편이었다.


▲ 산타마을 조성 이후 더욱 활기차진 분천역. 실제 기차가 다니기 때문에 오늘날에도 많은 여행객들의 발길이 끊이지 않는다.


▲ 분천역 입구의 포토존.


▲ 분천역 야외 곳곳에 산타 마네킹이 있어 사진 찍어 추억 남기기에 더할나위 없다.


▲ 분천역사 안에도 산타마을과 어울리게 잘 꾸며져있다.


▲ 현동과 승부역으로 갈 수 있는 징검다리 역할을 하는 분천역. 예전에는 그냥 지나치는 곳이었다면 이제는 꼭 들러야할 곳으로 변모하고 있는 모습이다.


▲ 천혜의 자연환경을 배경으로.


▲ 희망의 드림열차라는 계단을 타고 아래로 내려가본다.


▲ 자그마한 시장부스가 있어 오뎅이나 빵 등을 구매하여 먹을 수 있다. 추운 겨울, 뜨끈한 오뎅과 오뎅국물로 몸을 덥혀보자.


▲ 여기도 괜찮은 포토존.


▲ 분천역 산타마을 팜플렛 디자인이 상당히 괜찮다.


▲ 방문기념으로 하나 적어서 걸어두고 왔다.


▲ 어린이들이 좋아할 튜브 눈썰매장도 작게 마련되어 있다. 아이들은 시간가는줄 모르고 계속타려한다. 어른이 탈게 없어서 아쉽다.


▲ 산타 시네마와 갤러리


▲ 이곳에선 3D 애니메이션이 상영중이다. 애니메이션 상영으로 인해 벽 주위에 걸린 사진을 볼 수 없어 갤러리의 역할은 축소되었다.


▲ 분천역 맞은편 강가로 내려가면 절경을 만날 수 있다.


분천역 산타마을 여행 TIP

    봉화 분천역 산타마을은 2015년 2월 15일까지 운영한다.

    코레일은 중부내륙관광열차 O-Train과 백두대간협곡열차 V-Train을 산타열차로 운행하며, 각 1량씩을 크리스마스 테마로 장식하여 기차여행객들에게 특별한 추억을 선사하고 있으니 참고하자. 산타열차에선 산타 복장을 한 승무원이 캐롤을 부르고 각종 이벤트도 놓치지 말길!.

    분천 산타마을과 연계한 열차 여행 프로그램은 산타열차를 타고 분천역 인근 유명 관광지를 순환하기 때문에 당일, 해돋이, 무박 2일 등 어떤 여행일정도 즐거운 추억을 만들어 줄 것이다.

    더불어 분천 산타마을에 이어 추전역, 승부역, 풍기역, 단양역 등을 여행할 수 있는 특별 임시열차도 하루 1~4회까지 운영한다고하니, 올겨울 기차타고 분천역 산타마을과 인근으로 여행을 떠나보면 어떨까?

    산타열차 여행 프로그램은 수도권 주요 역 내 여행센터와 코레일 홈페이지, 코레일관광개발을 통해 예약할 수 있다.




댓글(1)

Designed by JB FACTOR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