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동 시내 서가순두부 차돌순두부찌개

안동 시내 서가순두부 차돌순두부찌개

안동 시내에 서가순두부라는 가게가 생겼길래 가봤다. 오픈한지 얼마 안됐는지 입구에 화환이 있었다. 점심시간에 갔드만 사람이 어마어마하게 많다. 자리가 없을 지경. 가게 직원분들도 무척 바쁜 모습이었다.


안동 시내 웅부공원 앞, 옛날 시내 볼링장 옆 자리이다. 원래 여기는 컴퓨터도매상가 였지 싶은데 이제 서가순두부가 들어섰다. 24시간 영업하는 가게라고 한다. 술먹고 가기 좋아보이는데? 가게 바로 앞에 주차장이 있으나 협소해서 자리가 많지가 않다. 시내 구역은 원래 좀 주차하기 어려우니 미리 차를 주차하고 걸어가는게 낫다.


서가순두부 메뉴판. 프렌차이즈 느낌이 많이 나는데 정확하게는 잘 모르겠다. 안동본점이라고한다. 순두부 메뉴가 매우 다양하다. 원래는 소고기 순두부나 돼지고기 순두부를 먹을 심산이었는데 메뉴판에서 차돌 순두부를 보자마자 차돌로 결정!


메인 메뉴는 이렇게 4가지 인가보다.


기본 밑반찬. 간소하게 나오고 계란을 두당 1개씩 준다. 밑반찬은 셀프로 리필 가능.


조금 기다리니 순두부와 돌솥밥이 나왔다. 여기는 기본 돌솥밥으로 주며 주문 후에 조리가 들어가기 때문에 음식이 나오는데 시간이 꽤 걸리는 편이다. 특히 이날은 어쩐일인지 사람이 무지하게 많아서 조금 더 오래 기다려야했다.

맛은, 일단 순두부랑 차돌이 꽤 들어있었다. 개인적으로는 양이 좀 아쉬웠지만 일반인들에겐 딱 알맞은 양일듯 싶다. 밑반찬 중에서는 김치도 괜찮았고 콩나물도 맛있었지만 시금치가 진짜 맛있었다. 간이 알맞다.

순두부 국물이 매콤한 맛이 거의 없어서 이게 아주 아쉬웠다. 약간 매콤한 맛이 나주면 좋을텐데… 옛날에 안동과학대 식당에서 먹었던 순두부찌개를 잊을 수가 없는데 그 맛을 지금은 찾기 어렵네. 조금 맛있게 얼큰하면서도 매콤한, 안동말로 매호한 느낌의 순두부도 추가되면 좋을듯. 별도로 주문 가능한지는 모르겠고. 매우 뜨거우니 빨리 먹기는 좀 어렵다. 차돌 순두부는 차돌이 들어가면서 기름 맛이 살짝 나기 때문에 조금 더 느끼할 수 있겠다.



댓글(0)

Designed by JB FACTOR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