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통을 곱빼기양으로 주는 안동 태화동 대성원

보통을 곱빼기양으로 주는 안동 태화동 대성원

안동 태화동에 있는 대성원. 저렴하고 양많기로 예전부터 유명하던 곳인데 간만에 다시 한 번 방문해보았다. 아무래도 마스크가 일상이 된 지금에는 홀보다는 배달이 많은 것 같다. 예전에도 블로그에 포스팅한적이 있는데(https://namsieon.com/2825) 당시엔 볶음밥이 4천원, 짜장면 곱빼기가 3,500원일 정도로 매우 저렴하고 양도 푸짐했다. 세월이 조금 지난 후 가격이 조금 인상되었다.


대성원 입구. 오래도록 한 자리에서 영업 중인 곳이다. 주변 직장인들이 즐겨 찾는 중국음식점.


메뉴판. 일부 메뉴들의 가격이 인상되었다. 짜장면은 원래 3000원이었는데 이제 4000원이다. 볶음밥도 4천원에서 5천원… 전체적으로 1천원 정도 인상된 것 같다. 세월이 흘렀으니 오를만도 하다.


볶음밥과 돼지덮밥 주문!


볶음밥은 예전의 모습과 거의 흡사했다. 원래 남자들은 여기에서 곱빼기를 시켜먹는데 그러면 실제 양은 곱빼기의 곱빼기 정도 된다. 보통이 곱빼기로 나오는 곳이니깐.


돼지덮밥. 이건 처음 시도해본 메뉴인데 약간 야끼밥처럼 나온다. 고기가 꽤 들었다. 양이 어마어마하게 많아서 먹자 마자 화장실로 직행해야될 정도… ㅋㅋ

배터지게 먹고 싶을 때 가보면 좋을 곳! 저렴하고 양 푸짐한 가게다. 안동 태화동, 서부시장에 자리잡고 있다.



댓글(0)

Designed by JB FACTOR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