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동 장피부과 방문 2

안동 장피부과 방문 2

오늘도 안동 장피부과 다녀왔다. 아마 앞으로 죽을 때 까지 평생 다녀야하지 않을까 생각 중이다. 먹는 약을 타먹고 막 그런다. 내가 진료받는 항목은 비급여라서 약값도 굉장히 비싸고 처방전 가격도 만만치 않다. 그래도 건강이 최고니 건강에 돈을 아끼진 말아야한다. 돈이야 또 벌면 되니깐.

안동 장피부과에는 주차장이 따로 없고 병원 앞이 차량들로 꽤 복잡하기 때문에 장피부과에 갈 땐 친구 차를 얻어타고 가거나 버스를 타고 가는 편이다.

지난번에 갈 때에는 태화동 사는 김모씨가 태워줘서 편하게 갔었는데 매번 갈 때 마다 부탁하기도 그렇고 평일이라서 서로 바쁘고 해서, 이번에는 버스를 타고 갔다. 집 앞에서는 11번 타고 안동교회 맞은편에 내려서 걸어가면 되는데 0-1번이 더 빨리 오길래 그걸 타고 갔다.

기다리는 시간 없이 처방전만 받고 약 받고 다시 나오는거라 환승을 하게되면 집에 되돌아갈 때 2번 타고 가면 되니까 무료 환승으로 편하게 갈 수 있다. 버스를 기다리는게 조금 지루하긴 하지만 10여분만 참으면 되니까 참을만하다.


안동교회 앞에서 예쁜 배롱나무가 있어서 급하게 하나 찍었다. 바로 버스가 오고 있어서 후딱 찍고 바로 버스타고 집으로 슝.




댓글(0)

Designed by JB FACTOR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