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로그 수익 포스트 양 VS 질 . 선택은? - 블로그 수익 질보단 양 편






블로그 수익 포스트에는 크게 두 가지로 분류할 수 있다.
양적으로 집중하는 스타일과
질적으로 집중하는 스타일로

양적으로 집중하는 스타일은 전쟁으로 치면 '인해전술'이다.
'물량엔 장사 없다'는 말이 진리처럼 통용되고 있지만, 블로그 수익에서도 과연 그럴까?



먼저 양적으로 집중하는 스타일은 대게 커미션이 낮지만 주제가 가볍고 포스트 작성시 상대적으로 작은 시간을 소모한다는 장점이 있다. 또 아이템 가지수가 많고 많은 트래픽 유입을 통해 CPC , CPM 등의 추가수익을 올릴 수 있다는 점도 매력적이다.
예를들어, 1시간에 1개의 포스트를 작성한다고 치고, 질적으로 집중하는 스타일은 4시간을 소비한다고 가정하자.
그렇다면 똑같은 시간을 소비할 경우, 양적인 스타일의 블로거는 4개의 포스트를 발행할 수 있다는 결론이 난다.

이 부분은 큰 시사점을 안겨주는데, 많은 포스트는 결국 많은 키워드를 섭렴한다는 뜻이며 결국 커미션은 낮지만 많은 판매로 인하여 높은 커미션에 대한 데미지를 만회하거나 또는 상회할 수도 있다. 또 지속적인 수익을 구경할 수 있기 때문에 (커미션은 낮지만) 여러가지 테스트를 해보기에도 용이하다.
또, 블로거의 포스트는 대게 리뷰형식의 글쓰기를 표방하는데,   커미션이 낮다는 것은 제품의 원가 자체가 낮다는 의미가 되므로, 블로거 본인이 필요에 의해서든, 수익포스트를 위해서든 직접 구매 후 리뷰 포스트를 작성하기에도 큰 부담은 아니다.






반면 주제가 가볍기 때문에 많은 블로거들이 유입될 확률이 높다. (그것이 수익이던 아니던)
최종적으로, 양적으로 집중하는 스타일의 블로거도 키워드경쟁 및 검색엔진최적화에서 100% 안전할 수는 없다.

정리해보자. 질적으로 집중하는 스타일의 포스트를 발행하는 블로그도 마찬가지지만, 특히 양적으로 집중하는 수익블로거라면 크리에이티브한 유용한 정보를 생산할 능력을 우선 갖춰야 된다.
블로그 포스트 자체로 컨텐츠적인 가치를 가질 수 없다면, 수익은 오래가지 않는다.
독자 입장에서 볼 때, 여기 광고나 저기 광고나 비슷비슷하다면 꼭 이 블로그에서 구매할 필요가 없지 않은가.
주제가 가벼운 만큼 포스트 길이도 상대적으로 짧은 경우가 많기 때문에,
수익을 양적으로 표방하려면 짧은 문장내에 핵심을 녹여내고, 다른곳에선 볼 수 없는 자신만의 글이라는 총알을 넣어두어야 한다.
CPS 또는 CPA 같은 경우, 머천트가 사라지지않는 이상 반영구적으로 수익을 낼 수 있다는점이 매력적인데, 몇개월, 혹은 1년 이상이 흐른 뒤에도 해당 포스트를 통해 수익금을 얻으려면, 위에서 언급한 '총알'을 제외하면 별다른 대책이 없어보인다.

양적인 스타일의 블로거는 새로운 머천트 자체를 발굴하기보다는, 기존의 머천트 중에서 '빈틈'을 찾아 우선 선점하는것이 유리한 전략이 될 수 있다.




댓글(50)

  • 이전 댓글 더보기
  • 2011.09.07 13:21 신고

    전략이 어떤지에 따라 중요한 거 같아요 ㅎㅎㅎ

    어떤것을 어떻게 노리는 수가 있어야될 거 같습니다 좋은글 잘보고 갑니다~!

  • 2011.09.07 13:23 신고

    잘보고 갑니다. ㅋㅋ 전 질보단 양입니다. ^^

  • 2011.09.07 15:22 신고

    전 질도 양도 뭐하나 건지지 못하네요 ㅋㅋㅋㅋ

  • 2011.09.07 15:40 신고

    쓰고싶은만큼 쓰는게 제일 좋은 것 같아요.
    많이쓰건 적게쓰건 꾸준히 쓰는데 한표 입니다ㅋ

    • 2011.09.08 10:39 신고

      ㅋㅋㅋ 아! 역시 꾸준히 작성하는건 빠질 수 없습니다 ㅋㅋ
      감사합니다~

  • 2011.09.07 17:25 신고

    전 질만 추구하는 편인데요....뷰당 클릭률 보면 웃음이 나오긴하지만 비슷한 시기에 비슷한 노력을 들이는 분들에 비해서 수익이 턱없이 낮은듯 하네요 OTL

    뷰당 클릭률만 높을뿐이지 전체 방문자수 차이가 많이 나다보니
    "이거 그냥 나도 가십위주로 가볍게 쓸까?"
    라는 생각이 절로 듭니다 ㅜㅡ

  • 2011.09.07 19:17 신고

    좋은애기네염 저도 조금 자제할까 합니다.

    • 2011.09.08 10:39 신고

      자제....까진 아니어도 될듯...
      전략을 적절히 취하는것도 좋으실거 같아요 ㅎ

  • 2011.09.07 20:35 신고

    역시... 수익에는 양이 최고인 듯 합니다. :)
    블로그 2개 운영하면 딱인 듯 하네요. ㅋㅋ
    하지만 현실은 하나도 제대로 운영하기가 힘들다는. ㅠㅠ

    • 2011.09.08 10:40 신고

      저도 블로그 하나 운영에도 허덕허덕 거리고 잇죠 ㅋㅋㅋ
      양 vs 질.... 어려운 문제더라구요 ㅋㅋ

  • 2011.09.07 20:37 신고

    단기간에 승부면 인해전술도 가능하겠지만 장기적인 승부로 간다면 질적으로 우수한 포스트가 더 진가를 발휘하지 않을까요

  • 2011.09.07 20:59 신고

    요즘은 질적인 포스팅도, 양적인 포스팅도.. 포스팅거리가 없어서 큰일이네요...

    특히나 지뢰를 밟은 이후, 구렁텅이에서 빠져나오나 싶다가도 다시 구렁텅이로 돌아갈려는듯한 느낌도;;;

    사실 이런거에 연연하지 않고 살아야하는데 말이죠..

  • 2011.09.07 21:32 신고

    적당히 섞는게 좋을꺼 같은데 쉽지는 않내요~^^

    • 2011.09.08 10:40 신고

      적당히라고 해도... 그 비율이나 퍼센테이지같은게 참... 사람마다 다르게 나타나죵 ㅋㅋㅋ

  • 2011.09.07 22:10 신고

    초반엔 양으로..
    중반엔 질로...
    고수가 되면 질과 양을 함께!!

  • 2011.09.07 23:20 신고

    제 블로그를 반성하게 되었어요...

    앞으로 더욱더 노력하겠습니다^^

  • 2011.09.07 23:53 신고

    좋은정보 잘보고 갑니다~
    질과 양..둘다 하는것도 좋겠죠??

  • 2011.09.08 00:27 신고

    수익에서 가장 중요한 건 방문자 수가 아닌가 싶습니다.
    많이 작성하든 질 좋은 글을 하나 작성하든
    방문자 수는 늘기 마련일 테니까요.

  • 2011.09.08 00:55 신고

    블로그수익 포스트 쉽지않은것 같습니다.

  • 2011.09.08 01:45

    비밀댓글입니다

  • 2011.09.08 02:19 신고

    아무래도 초반에는 양이겠죠..ㅎㅎ

  • 2011.09.08 07:35 신고

    양보다 질이냐? 질보다 양이냐... 아~~ 선택을 해야하는 것이군요 ^^

  • 2011.09.08 09:50 신고

    우선 머천트를 통한 수익글같은 경우는 블로거의 할일은
    클릭해서 머천트로 유입을 유도하는 일이 핵심입니다.
    아무리 퀄리티가 높은 글이라도 머천트로 유입 된
    소비자가 구입을 해주지 않으면 꽝이지요.
    따라서 블러거의 퀄리티 보다는 머천트의 퀄리티가 높아야
    수익도 높아진다는 것을 대부분의 블러거나
    머천트를 운영하는 사람이니 간과하고 있는 실정입니다.
    블러거는 클릭을 유도만 해주면 할일은 다한 것이고
    나머지 수익을 내느냐
    못 내느냐는 머천트의 퀄리티로 결정이 됩니다.

    • 2011.09.08 10:43 신고

      일리있는 말씀이시네요!
      머천트를 선택할 때 생각해볼 문제인거 같아용~
      감사합니다~

  • 2011.09.08 10:28 신고

    양과질...
    정말 블로거들의 영원한 숙제...

Designed by JB FACTORY